전 시간으로 가기 Orpheus의 기초음악이론 7. - 화성(3) "코드의 진행(1)"
다음 시간으로 가기 Orpheus의 기초음악이론 9. - 화성(4) "4화음(2)"


화성 (4) "4화음(1)"


* 4화음을 이용하는 이유는 음의 울림이 더욱 풍부해지기 때문입니다.(재즈/팝)
  3화음만을 이용하여 곡을 쓰는 경우는, 곡이 깔끔하게 됩니다.(동요)

* 마우스를 악보에 올리시면 설명을 볼 수 있거나 악보가 연주됩니다.


1. 7th chord
 
 이름에서도 알 수 있듯이, Root 로부터 7도인 음을 3화음에 더한 것입니다.

 코드들에
 7th chord 는 다음 계열들로 이루어져 있습니다.
 1. Dominant 7th chord : 3화음 + 단 7 도의 음
 2. Major 7th       chord : 3화음 + 장 7 도의 음
 3. Diminished     chord : 감3화음 + 감 7 도의 음 


 다 장조에서 각각의 3화음들에 7th 음을 더해서 들어볼까요?
       
       

 1. Dominant 7th : Dm7, Em7, G7, Am7, Bm7-5
 2. Major 7th       : Cmaj7, Fmaj7

 위에서 알 수 있듯이 dominant 7th가 5개, major 7th가 2개입니다. dominant 7th
 (단 7도)가 훨씬 더 많기 때문에 이름에서 "dominant"를 생략하고 "7"만 붙여줍니다.

 Dm7 은 Dm chord (D,F,A)에 단 7도를 붙여준거고, (완전 1 + 단 3 + 완전 5 + 단7)
 G7 은 G chord (G,B,D)에 단 7도를 붙여준것입니다. (완전 1 + 장 3 + 완전 5 + 단7)
 
 major 7th (장 7도)는 "maj7"이라고 붙여줍니다. 
 Cmaj7 은 C chord (C,E,G)에 장 7도를 붙여줍니다. (완전 1 + 장 3 + 완전 5 + 장7)



 dominant 7th 와 major 7th 는 다음 예들처럼 거의 어떤 3화음에나 붙일 수 있습니다.
 

 코드  읽기  구성음  음정
 C7  씨 세븐스   C,  E,  G,  Bb  완전 1 + 장 3 + 완전 5 + 단 7
 Cmaj7  씨 메이저 세븐스  C,  E,  G,  B  완전 1 + 장 3 + 완전 5 + 장 7  
 Cm7  씨마이너 세븐스  C,  Eb, G,  Bb  완전 1 + 단 3 + 완전 5 + 단 7
 Cmmaj7  씨마이너 메이저 세븐스  C,  Eb, G, B  완전 1 + 단 3 + 완전 5 + 장 7
 Csus4 7  씨 써스풔 세븐스  C,  F, G, Bb  완전 1 + 완전 4 + 완전 5 + 단 7
 Cm7-5  씨마이너 세븐스
       플랫티드 피프스
 C, Eb, Gb, Bb  완전 1 + 단 3 + 감 5    + 단 7




 그렇다면, dominant 7th 와 major 7th 의 소리는 어떻게 차이가 날까요? 

 C7 과 Cmaj7 을 들어보면서 알아보겠습니다.
                
 C7 은 약간 뭉쳐있고 긴장된 느낌, Cmaj7 은 건조하고 쌀쌀한 느낌 정도일까요? 
 여러분도 각자 느끼시는 대로 이미지화해서 기억해 두세요~~
 
 C7 과 Cmaj7 에서 7음을 한 옥타브 낮춰서 Root 음인 "C"음 아래에 2도 관계가 되로록
 놓겠습니다.
                 
 
  C7 에서 Bb 과 C 음 사이는 장 2도 음정 관계입니다.
  Cmaj7 에서 B 와 C 음 사이는 단 2도 음정 관계입니다.
  그래서, 약간 더 안정적으로 들리는 소리는 C7 이 되겠죠?
  Orpheus의 기초음악이론 4. - 음정(4) "귀로 들어 보는 음정의 울림" 를 공부하셨던
  분들은 쉽게 이해하실 수 있을 겁니다. 음정 관계에 따라서 어떻게 들리는지 아직 잘
  모르시는 분은 다음 "더보기"를 클릭하셔서, 소리를 마음에 느껴보세요;;;;;



 코드 자체로는 dominant7 이 maj7 보다 더 안정적으로 들릴 수 있지만,
 음악의 흐름에서는 음계의 영향을 받습니다.

 
 그 예로 제가 대충 오른손으로만 친 다음의 12마디 악보를 보실까요?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           
 초반 C7 - Cmaj7 으로 갈 때, 긴장된 느낌이 풀리는 듯하죠?
 뭉치고 풀리고 뭉치고 풀리고~~~~~~~~
 
 같은 dominint 7th chord 임에도 불구하고 1,3 마디째의 C7 은 10 마디째의
 G7 보다 불안정하게 들립니다. C7 의 7음인 "Bb"은 다장조에서 원래 나올 수
 없는 음이고, G7 의 7음인 "F"는 원래 다장조의 음계이기 때문입니다.

 그래서, I 도 코드의 7음(다장조에서 C7의 Bb음)은 원래 음계 위의 음인 A나 B음으로 
 진행해서 긴장감이 해소되도록 하는 코드로 진행하는 경우가 많습니다.

 가령,  Bb 음이 A음으로 진행하는 경우를 예로 들자면
 C7 - Dm - ,   
 C7 - F    - ,  
 C7 - Am - 
 처럼 코드를 진행할 수 있다고 생각하시면 좋습니다.


 어랏!!! 그런데, 위에 못보던 코드가 하나 나왔습니다. "F6"~~~

 그런 의미로 다음 시간에는 4화음 중 6th chord와 오늘 다루지 않은 diminished 코드에
 대해서 얘기해 보도록 하겠습니다.^^
  

   전 시간으로 가기 Orpheus의 기초음악이론 7. - 화성(3) "코드의 진행(1)"
다음 시간으로 가기 Orpheus의 기초음악이론 9. - 화성(4) "4화음(2)"

Posted by Orpheus

댓글을 달아주세요

<< PREV : [1] : [2] : [3] : [4] : [5] : [6] : [7] : [8] : [···] : [21] : NEXT >>

BLOG main image
by Orpheus

카테고리

Total (21)
(3)
Digitus (4)
Musica (14)